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승민 "변혁 대표 물러난다"…새 대표는 오신환이 맡는다

바른미래당 비당권파 모임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 대표인 유승민 의원이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회의에서 무거운 표정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바른미래당 비당권파 모임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 대표인 유승민 의원이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회의에서 무거운 표정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이 당내 비당권파 모임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 대표에서 14일 물러난다고 밝혔다. 새 변혁 대표는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인 오신환 의원이 맡기로 했다.
 
유 의원은 이날 변혁 비상회의를 마친 뒤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해 9월 말 '이대로는 안 된다'는 공감대를 형성한 의원 15분이 변혁을 시작했다"며 "많은 고민과 진통을 겪으며 온 결과 신당기획단을 출범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변혁의 1막이 이제 끝났다고 생각한다"며 "오늘 회의를 마지막으로 저는 변혁 대표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또 "권은희 최고위원과 유의동 의원이 신당기획단 공동단장을 맡았고 오신환 원내대변인이 만장일치로 변혁 대표를 맡게 됐다"며 "70년대생이신 세 분이 변혁과 신당기획단을 잘 이끌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