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외직구 선크림 3개 제품서 가습기 살균제 성분 검출…“즉시 사용 중단해야”

MIT 성분이 검출된 해외직구 선크림 3개 제품. [사진 한국소비자원]

MIT 성분이 검출된 해외직구 선크림 3개 제품. [사진 한국소비자원]

해외 직구(직접구매)로 유통되는 선크림 중 일부 제품에서 국내에서 사용이 금지된 가습기 살균제 성분이 검출됐다.
 
한국소비자원은 해외직구 화장품 8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 3개 제품에서 살균보존제인 메틸아이소티아졸리논(MIT·Methylisothiazolinone) 성분이 검출됐다고 14일 밝혔다. MIT는 미생물의 번식을 억제해주는 살균보존제 성분으로, 노출되면 피부와 호흡기 등에 자극을 일으킬 수 있다.  
 
문제가 된 제품은 수퍼굽(Supergoop!)의 ‘스킨 수딩 미네랄 선스크린 SPF 40’과 오스트레일리안 골드(Australian Gold)의 ‘로션 선스크린 SPF 15’, 세라비(CeraVe)의 ‘선스크린 바디로션 SPF 30’ 선크림이었다.  
 
이들 3개 제품에선 0.0067%∼0.0079% 수준의 MIT 성분이 검출됐다. 가습기 살균제 성분으로 알려진 MIT는 피부와 호흡기 자극을 일으킬 수 있어 국내에서는 사용 후 씻어내는 화장품에 0.0015%까지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물로 씻어내지 않는 선크림에는 사용이 금지돼있다.  
 
다만 이들 3개 제품은 모두 라벨에 해당 성분을 사용했다고 표시하고 있었다.
 
소비자원은 이들 제품을 판매하는 온라인 쇼핑몰에 판매 중지와 자발적 시정을 권고했고, 업체는 이를 수용하기로 했다.
 
소비자원은 소비자들에게 해당 제품의 사용을 즉시 중단하고 환불 등 조치를 받는 한편 해외 직구 때는 반드시 원료와 성분을 확인하고 정식으로 수입 통관 절차를 거친 제품을 사라고 당부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