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남구 카센터 화재…고시원 주민 등 35명 대피

[서울 강남소방서=연합뉴스]

[서울 강남소방서=연합뉴스]

13일 오전 서울 강남구 대치동의 한 카센터에서 불이 나 상가 내 고시원에서 잠을 자던 주민 등 35명이 대피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45분쯤 불은 단층 짜리 샌드위치 패널 구조 카센터에서 시작돼 인근 상가와 사무실 건물로 번졌다.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펌프차 10대와 차량 59대, 소방대원 156명이 출동해 화재를 진압했다. 불은 1시간 27분만에 완전히 진화됐다.
 
화재로 다친 사람은 없다. 소방당국은 카센터 외부에 폐기물을 쌓아두는 공간 부근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