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상] 서울 지하철 성범죄, 가장 많이 발생한 곳은?

경찰청 지하철 성범죄 현황에 따르면 2015년부터 올해 7월까지 적발된 서울 지하철 성범죄 건수는 6999건(일평균 4.18건)으로 집계됐다. 
 
또한 최근 5년간 성범죄가 가장 많이 일어난 서울 지하철 노선은 2호선(2069건, 전체 성범죄의 29.6%)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9호선(1479건), 1호선(848건)이 그 뒤를 이었다.
 
지하철역별로는 올해(1∼7월) 기준 고속터미널역에서 가장 많은 56건의 성범죄가 일어났으며, 1·9호선이 지나가는 노량진역(24건), 5·9호선의 여의도역(23건)도 성범죄가 많이 발생한 역에 이름을 올렸다.
 
지하철 성범죄 현황을 영상으로 정리했다.
 
 
심정보 기자 shim.jeongbo@joongang.co.kr
 

관련기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