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현무, KBS 후배 이혜성 아나운서와 열애 인정…"알아가는 단계"

이혜성 아나운서와 방송인 전현무. [뉴스1, 연합뉴스]

이혜성 아나운서와 방송인 전현무. [뉴스1, 연합뉴스]

KBS 선후배 관계인 방송인 전현무(42)와 이혜성(27) KBS 아나운서가 열애 중이다.
 
12일 전현무 소속사 SM C&C는 공식입장을 내고 "전현무와 이혜성이 '아나운서'라는 직업적 공통분모 속에서 선·후배 간 좋은 관계를 이어오다 최근 서로에 대한 호감을 갖게 됐다"며 "아직은 서로를 알아가는 단계인 만큼 조심스러운 부분이 많다"고 덧붙였다.
 
이날 스포츠동아는 전현무와 이혜성 아나운서가 최근 좋은 감정을 갖고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지난 5월 '해피투게더4'에 함께 출연했으며 전현무는 이혜성 아나운서가 진행 중인 KBS 쿨FM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에 첫 게스트로 자리한 바 있다. 당시 이혜성 아나운서는 "전현무가 첫 초대석 손님으로 출연해 '제2의 정지영이 될 거다'라고 말해줬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이 아나운서는 지난 7월 서울에서 열린 '팀 K리그-유벤투스FC' 친선경기에서 유벤투스 골키퍼 잔루이지 부폰과 인터뷰를 하며 통역사가 있었음에도 직접 영어로 진행해 이른바 '통역 패싱' 논란이 불거지며 '시청자에 대한 배려가 없었다'는 지적을 받은 인물이기도 하다.
 
전현무는 2006년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로 합격했으며, 이혜성 아나운서는 2016년 KBS 43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