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로구 주택서 도시가스 누출로 폭발…거주자 3도 화상

[연합뉴스]

[연합뉴스]

서울 구로구 구로동의 3층짜리 다세대주택 지하 1층에서 10일 오전 4시 54분께 도시가스 누출로 인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중국인 조모(51)씨가 전신에 3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조씨는 생명이 위태로운 상태는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폭발로 인해 집안 유리창이 깨지고 집기류 일부가 그을렸지만, 화재로 번지지는 않았다.
 
당국은 집 안에 가스가 누출된 상태에서 조씨가 담뱃불을 붙여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보고 있다.
 
담당 도시가스 업체 측은 "가스레인지 연결 배관은 내부에 철심이 삽입돼 있어 고의로 자르지 않는 이상 손상되지 않는데, 배관이 인위적으로 손상된 것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식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