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靑, NSC 상임위 개최…"금강산 관광 상황 점검"

[연합뉴스]

[연합뉴스]

청와대가 8일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금강산 관광 관련 상황 등을 점검했다.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열린 이 날 회의에서 상임위원들은 금강산 관광 관련 상황을 점검하고 남북 간 합의사항 이행, 우리 기업의 재산권 보호를 위한 대응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북한은 지난달 25일 통지문을 통해 금강산 지역에 남측 정부와 현대아산이 건설한 시설물 철거를 요구했다. 이에 정부는 지난 5일 당국과 사업자 등이 포함된 공동점검단을 구성해 방북하겠다는 내용이 담긴 통지문을 북측에 전달했다.
 
그러나 지난 9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남측 관계자 접촉 금지령을 내린 데다 북한 관영 매체를 통해 시설물 철거 지시 사실을 알린 상황에서 북한이 무조건 철거를 요구할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많다.
 
NSC 상임위는 이날 회의에서 금강산 관광 외에도 오는 25~27일 부산에서 열리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와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상임위원들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한-아세안 관계를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키고, 한국 정부의 신남방정책이 도약하도록 범정부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또 오는 15일 서울에서 열릴 예정인 '제51차 한미안보협의회의(SCM)' 추진 방향 논의를 통해 한미동맹이 신뢰를 바탕으로 상호 호혜적 동맹 관계로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협의하기로 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