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 19세 여자축구, 북한에 1-3 패...결승진출 실패

한국 19세 이하 여자축구대표팀이 아시아 19세 이하 챔피언십 4강전에서 북한에 패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한국 19세 이하 여자축구대표팀이 아시아 19세 이하 챔피언십 4강전에서 북한에 패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한국 19세 이하(U-19) 여자축구대표팀이 북한에 완패를 당하며 결승진출에 실패했다.  
 

아시아 U-19 챔피언십 4강전서 패배

허정재 감독이 이끄는 U-19 대표팀은 6일 태국 촌부리의 촌부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챔피언십 4강전에서 북한에 1-3으로 졌다.
 
한국은 전반 3분과 9분에 김경영에게 연속골을 내줬다. 후반 8분 박일경에게 세번째 실점을 허용했다. 한국은 후반 14분 강지우가 한골을 만회하는데 그쳤다. 

 
이번대회는 3위까지 내년 U-20월드컵 출전권이 주어진다. 한국은 일본-호주 4강전 승자와 3-4위전을 치른다. 승리해야 U-20월드컵 본선에 나설 수 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