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00만 달러 복권 18개월만에 연속 당첨된 운좋은 사나이

100만 달러(11억5000만원) 복권에 연속 당첨된 미국 매사추세츠에 사는 남성 롤프 로데스. [뉴스1]

100만 달러(11억5000만원) 복권에 연속 당첨된 미국 매사추세츠에 사는 남성 롤프 로데스. [뉴스1]

100만 달러(약 11억 5000만 원) 복권에 연속 당첨된 운 좋은 남성이 등장했다.
 
미국 매사추세츠주에 사는 롤프 로데스가 100만 달러 복권을 뽑은 지 18개월 만에 또 다시 100만 달러 복권에 당첨되는 행운을 얻었다고 미국 CNN 등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로데스는 지난달 30일 멘던 상점에서 구매한 스크래치형 '인스턴트 잭팟' 복권에 당첨됐다.  
 
매사추세츠 복권국은 "로데스는 당첨금을 5만 달러씩 20년 동안 분할해서 받기로 했다"며 "올해 분은 이미 수령했다"고 밝혔다.
 
로데스는 지난해 5월 22일 밀포드 편의점에서 '히트 인스턴트 복권'을 샀다가 100만 달러를 수령한 바 있다.
 
100만 달러 복권에 2번 당첨될 확률은 연속으로 벼락을 맞을 확률보다 낮다고 CNN은 전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