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축사, 변화의 중심에 서다! 2019 대한민국건축사대회 개최

ㅇ

변화하는 건축, 진화하는 도시 속에서 새로운 미래의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2019 대한민국건축사대회’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오는 11월 27(수)일부터 30일(토) 까지 4일간에 걸쳐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1989년을 시작으로 3년마다 개최되며,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건축문화행사이다.

변화하는 건축, 진화하는 도시 속에서 새로운 미래의 방향 모색
국민과 함께 하는 다양한 프로그램 선보여

이번 대회는 승효상 국가건축정책위원장,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 박재희 민족문화컨텐츠연구원장을 비롯하여 데이비드 치퍼필드(영국 건축사), 히로시 삼부이치(일본 건축사) 등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유명인사의 초청강연, 건축문화대상 시상, 한국건축산업대전, 해외 단체장포럼, UIA서울대회를 기념하기 위한 기념월 제막식, 건축인의 밤 등 다양한 행사가 동시에 진행된다.
특히, 일반 국민에게 건축에 대한 이해와 상식을 돕기 위한 도전 건축골든벨을 비롯하여 건축계의 중요한 이슈에 대해 함께 논의하기 위한 대국민 건축토론회,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프로그램 등 일반국민과 함께할 수 있는 알차고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11월 27일, 28일 양일간에 걸쳐 아시아 유일의 비경쟁 영화제인 서울국제건축영화제 출품작 상영회가 개최된다. 건축과 영화의 만남을 통해 건축을 창조하는 “건축사”가 대중과 함께 호흡하며 삶의 의미와 건축의 사회적, 미학적 가치, 문화적 성취를 조명하며 대중들이 건축을 좀 더 쉽게 접근하고 이해를 도울 수 있는 장(場)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