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NE SHOT] 해외 소비자, K뷰티·K팝·K푸드 제품 중 ‘이것’ 가장 선호한다

외국인, 한국오면 가장 사고싶다 'K뷰티' 제품.

외국인, 한국오면 가장 사고싶다 'K뷰티' 제품.


온라인으로 한국 상품을 구입하는 해외 소비자들은 한국 제품의 강점으로 ‘품질’과 ‘명성’을 꼽았다. 가장 사고 싶은 상품은 화장품, 향수 등 ‘K뷰티’ 제품이었다.
 
한국무역협회가 지난 상반기 협회가 운영하는 해외 직판 플랫폼 케이몰24(Kmall24)를 이용한 미국, 중국, 유럽 등 해외 소비자 46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한국을 방문할 경우 구매하고 싶은 품목으로 가장 많은 26%의 응답자가 ‘K뷰티 제품’을 꼽았다. 이어서 앨범과 DVD 등 ‘K팝 관련 상품’이 24%, 식음료 16% 순이었다.
 
자국 상품과 비교했을 때 한국 제품의 강점으로는 32%가 품질, 23%가 명성(한국 제품 이미지)을 꼽았고 가격 경쟁력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8%에 불과했다.
 
해외 소비자들은 주로 드라마, 뮤직비디오 등 문화콘텐츠(62%)를 통해 처음으로 한국 제품을 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품 정보를 검색할 때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게시글(56%), 유튜브 등 영상(21%), 온라인 쇼핑몰의 평점 및 후기(9%)를 활용하는 소비자가 86%에 달했다. 판매자 정보보다 실제 사용자의 후기와 정보를 더 신뢰하는 셈이다.
 
글=김경진 기자 capkim@joongnag.co.kr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