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AIST 실험실서 염소가스 누출…인명피해 없어

KAIST 현판.[연합뉴스]

KAIST 현판.[연합뉴스]

1일 오후 7시 8분께 대전시 유성구 한국과학기술원(KAIST) 응용공학동 실험실에서 염소가스가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당시 실험실에 있던 학교 관계자 3명이 건물 밖으로 대피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카이스트 관계자에 따르면 염소가스 누출 즉시 자동 차단 장치가 작동해 큰 사고를 막았다. 카이스트 측은 염소가스 농도는 1ppm으로 소량 누출된 것으로 파악했다고 밝혔다.  
 
소방당국과 대학 측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
 
카이스트에서는 지난해 10월에도 염소가스 누출 사고가 발생해 대학원생 등 5명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