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경기서 하루 3차례 성폭행 시도한 40대 배달업자 구속

서울 중랑경찰서. [연합뉴스TV]

서울 중랑경찰서. [연합뉴스TV]

서울·경기 지역에서 하루 사이 3명의 여성에게 성폭행을 시도하고 현금을 빼앗아 달아난 40대 남성이 구속됐다.  
 
서울 중랑경찰서는 1일 서울과 수도권 일대에서 심야와 새벽 시간에 잇따라 여성들을 성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혐의(강도·강간 등)로 배달업자 남모(43)씨를 구속했다.  
 
서울북부지법은 이날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하고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남씨는 지난달 30일 오전 2시쯤 서울 광진구의 한 노래방에서 여성 주인을 성폭행하고, 팔찌 등 금품을 들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남씨는 세시간 뒤인 오전 5시쯤 서울 중랑구 소재 분식점 여성 종업원을 상대로 성폭행을 시도했다. 실패하자 피해자를 위협하며 현금 7만원을 뺏은 뒤 도망갔다. 
 
남씨는 경기도 구리시로 이동해 또 다른 여성을 성폭행하려 했으며 금품을 훔쳐 달아나기도 했다.
 
경찰은 30일 오후 8시 30분쯤 경기도 남양주시 길거리에서 남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 조사에서 남씨는 자신의 범행 일부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