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상조 "문 대통령 9월 정시 확대 지시" 유은혜 거짓말 논란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이 1일 오전 열린 국회 운영위원회의 대통령비서실, 국가안보실, 대통령경호처 등의 국정감사에서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이 1일 오전 열린 국회 운영위원회의 대통령비서실, 국가안보실, 대통령경호처 등의 국정감사에서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상조 청와대 정책 실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대입 정시 확대 방침 발표가 교육부와 사전 교감 없이 이뤄진 것 아니냐는 의혹에 1일 "9월부터 정시 확대에 대한 논의와 대통령 지시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김 실장은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서 "9월에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대통령에게 교육에 대해 업무보고를 했는데 그때부터 정시 확대에 대한 논의와 대통령의 지시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김현아 자유한국당 의원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의 "학생부종합전형(학종)에 대한 보완이 먼저"라는 발언을 공개하며 "유 부총리는 학종 보완이 먼저고 정시 확대는 거짓말을 한 것인가"라고 반박했다.  
 
그러자 김 실장은 "교육정책, 특히 입시와 관련한 것이 수시와 정시 문제만 있는 것은 아니다"라며 "13개 대학 학종 전수 실태 조사를 하는 과정이 진행되고 있기 때문에 유 부총리가 그렇게 말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