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수 함중아 별세…‘풍문으로 들었소’ ‘내게도 사랑이’ 히트곡 남겨

가수 함중아. [사진 앨범 표지]

가수 함중아. [사진 앨범 표지]

함중아(본명 함종규)가 폐암 투병 중 별세했다. 향년 67세.
 
1일 가요계와 부산 영락공원 장례식장에 따르면 함중아는 간암으로 투병하다 이날 이오전 10시쯤 부산 백병원 응급실에서 사망했다. 부산 영락공원 장례식장에 함중아의 빈소가 차려졌다.  
 
함중아는 1977년 제1회 MBC 대학가요제에서 입상했으며,1970년대 그룹 ‘골든 그레입스’와 ‘함중아와 양키스’로 활동하면서 ‘내게도 사랑이’, ‘안개 속의 두 그림자’ 등 많은 히트곡을 남겼다. 독특한 음색과 시대를 앞서가는 스타일로 인기를 모았다.
 
특히 1980년 발표한 ‘풍문으로 들었소’는 2011년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리메이크해 영화 ‘범죄와의 전쟁: 나쁜 놈들 전성시대’ OST에 실리면서 최근 대중들에게도 널리 알려졌다. 가수 방미, 인순이, 하춘화 등과 함께 작업하며 작곡가로도 재능을 발휘했다.
 
빈소는 부산 영락공원 8빈소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3일 오전, 장지는 경주공원묘지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