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와대 국감 출석 노영민 "광장의 국민 목소리 엄중히 들었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연합뉴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연합뉴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1일 “최근 광장에서 나온 국민의 다양한 목소리를 아주 엄중하게 들었다”며 “대통령을 보좌하는 비서실장으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노 실장은 이날 오전 국회 운영위원회에서 열린 청와대 대통령비서실·국가안보실·대통령 경호처 대상 국정감사에 출석해 “저를 비롯한 청와대 비서진 모두는 대통령의 원활한 국정운영을 위해 무한책임의 자세로 임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노 실장은 “정부는 그동안 우리 사회에 만연한 특권과 반칙, 불공정을 없애기 위해 노력해왔다”면서도 “국민의 요구는 그보다 훨씬 높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지금 검찰개혁을 완수하고 교육·채용·전관예우 등 국민의 삶 속에 내재화된 모든 불공정을 해소해 가자는 국민의 요구를 실천하는데 차질 없도록 보좌하는 것이 참모들에게 주어진 책임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