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건설명가] 청주 율량동 5년 만에 랜드마크 새 아파트

충북 청주시 율량동에 랜드마크 새 아파트가 5년만에 나와 실수요자들의 눈길을 끈다. 금호산업이 신라타운을 재건축해 공급하는 ‘율량 금호어울림 센트로’(투시도)다. 전체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6개동, 전용면적 59~84㎡ 748가구 규모다. 이중 451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율량 금호어울림 센트로

주변에 생활 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다. 하나로마트가 단지와 인접해 있고 홈플러스·CGV·롯데시네마·청주성모병원·현대백화점·롯데아울렛 등을 걸어서 이용 가능하다. 청원구청·충청북도청·청주시청 제2청사 등도 가깝다. 단지 옆에 충북상업정보고와 청주중앙여중교가 있고 덕성초교가 도보 5분 거리다. 새터초·율량중·청주여고·청주대성고·청주대·충북대·서원대·청주교육대 등도 단지 반경 1㎞ 이내에 있다. 단지 앞에 율량천이 있고 무심천과 수변공원을 걸어서 누릴 수 있다.
 
출퇴근도 편리하다. 제1순환로와 공항로가 인접해 청주시내 이동이 용이하고 제2·3 순환로와 서청주IC, 오창IC 등을 10분대에 접근할 수 있다. 청주일반산업단지·청주테크노폴리스·청주문화산업단지·청주밀레니엄타운 등 주요 산업·업무시설도 가깝다.
 
남향과 판상형 위주의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살렸고 율량동에서 가장 높은 29층으로 조성해 조망권이 뛰어나다. 공간 활용도가 좋은 4베이(일부 타입)와 수납공간을 특화한 3베이(일부 타입) 등 차별화된 설계가 적용됐다. 지상엔 차가 없는 단지로 조성되며 단지 내에는 중앙광장과 가족텃밭이 조성된다. 실내골프연습장·피트니스센터·맘스카페 등 커뮤니티 시설도 설계된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920만원대로 인근 입주단지보다 저렴하며, 비규제지역으로 계약과 동시에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문의 043-217-5300
 
 
심영운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