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군 지휘차량으로 선정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국군 지휘 차량 [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국군 지휘 차량 [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국군 지휘 차량 [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국군 지휘 차량 [쌍용차 제공]
쌍용자동차의 렉스턴 스포츠가 국군 지휘 차량으로 선정됐다.

 
쌍용자동차는 30일 렉스턴 스포츠가 군 지휘·지원차량으로 선정돼 올해 500대에 이어 2023년까지 계속 차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쌍용차는 “렉스턴 스포츠는 주행 성능과 안전성에 더해 군 지휘차량에 요구되는 통신 운용·기동지휘소 역할 등 야전 적합성 평가를 통과했다”고 설명했다.
 
군에 공급될 렉스턴 스포츠에는 한국 지형에 최적화된 성능을 발휘한다고 평가받는 e-XDi220 디젤엔진이 적용됐다. 또 사륜구동 시스템 ‘4Tronic’과 언덕밀림방지(HSA), 경사로저속주행장치(HDC) 등이 탑재돼 산악 지형 등 다양한 환경에서 활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012년 렉스턴 W와 코란도 스포츠가 군 지휘차량으로 선정됐으며 렉스턴 스포츠가 그 뒤를 잇게 됐다고 쌍용차는 전했다.
 
관계자는 “렉스턴 스포츠를 통해 다시 한번 국군의 작전능력 향상에 일조할 기회를 얻게 됐다”고 밝혔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