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용훈국어전문학원, 가맹사업 1년만에 30호점 오픈

일명 ‘국풀학습법’으로 알려진 최용훈국어전문학원의 가맹사업이 확장되고 있는 추세다. 최근 ㈜국풀교육으로 사명을 변경하고 국어교육 전문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최용훈국어전문학원은 가맹사업에 발을 들여놓은 지 1년 만에 30여개의 가맹점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최용훈국어전문학원은 오는 12월 연말부터는 국어문학 및 국어문법 수험교재를 교보문고, 예스24 등 시중 인터넷 서점을 통해 출간, 수험생 대상 교재사업까지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서울 강남 및 송파, 분당지역 등 직영학원의 성장을 바탕으로 교육전문기업으로서 발돋움하기 위해 사업 다각화를 모색 중인 것.
 
지난 1년 간 가맹 주요지역을 살펴보면 영통, 천천, 광교, 평촌, 성남, 구리, 남양주, 하남, 송도 등 경기핵심권역 및 대전, 서산, 광주, 제주, 강릉, 원주 등 지방 광역시 중심으로 계약이 체결됐다.  
 
최용훈국어전문학원 가맹은 30평대 점포임대 및 교육청 인가 등의 조건을 충족하면 된다. 가맹사업법에 따른 정식계약절차에 따라 진행되기 때문에 브랜드 사용권, 영업지역권 등에 대해 법적보호를 받을 수 있다.  
 
최용훈국어전문학원 관계자는 “최근 국어학습수요가 늘어난데다 콘셉트화돼 있는 교육 커리큘럼 및 학부모들의 브랜드 선호도가 타 기관에 비해 높아 가맹문의가 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이라며 “가맹 1년차 가맹학원들의 재원 학생수가 평균 100명 이상으로 운영성과 또한 상당한 수준”이라고 말했다.  
 
㈜국풀교육 최용훈 대표는 “최근 몇 년간 국어교육에 대한 학부모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만, 이러한 관심에 걸맞는 수준 있는 교육사업을 하는 곳은 그렇게 많지 않다”며 “최용훈국어전문학원 가맹사업은 교육업을 준비하고 있는 창업희망자들에게는 국어교육자로서의 인지도와 운영상 성과를 동시에 누릴 수 있는 사업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풀학습법은 국어학습 시 필요한 국어지문과 선택지를 4단계에 따라 분석할 수 있도록 고안된 학습법으로, ㈜국풀교육 최용훈 대표가 해당 학습법에 대한 저작권을 가지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