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모친 영정 앞에서 생각 잠긴 文···손주 오자 무릎 품에 안기도

서소문사진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모친의 빈소에서 생각에 잠겨있는 모습이 공개됐다. 또 다른 사진은 손주를 무릎 품에 안고 얘기를 나누는 장면도 있다. 사진은 청와대에서 찍어 제공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손주를 안고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손주를 안고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 청와대]

전날 소천한 문 대통령의 모친 강한옥 여사의 빈소는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 마련됐지만 사진·영상·취재기자는 물론 일반인의 빈소 출입은 통제되고 있다. 문 대통령이 가족장으로 조용히 장례를 치르겠다고 결정한 대로 유족들은 조문과 조화를 받지 않고 있다. 이날 오전에도 일부 인사가 보낸 조화를 실은 트럭도 “조화를 정중히 사양합니다”라는 경호원의 안내에 따라 되돌아갔다.
30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故강한옥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이 출입통제 되고 있다. [뉴스1]

30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故강한옥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이 출입통제 되고 있다. [뉴스1]

 
30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 모친 고(故) 강한옥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서 조화가 반송되고 있다. [연합뉴스]

30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 모친 고(故) 강한옥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서 조화가 반송되고 있다. [연합뉴스]

30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故강한옥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 도착한 조화가 장례식장으로 들어가지 못한채 반송되고 있다. [뉴스1]

30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故강한옥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 도착한 조화가 장례식장으로 들어가지 못한채 반송되고 있다. [뉴스1]

조문은 일부 정치권 인사와 종교계 인사에 한 해 이뤄지고 있다. 이날 오전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조문한 가운데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조문했고 이낙연 국무총리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등이 곧 조문할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를 조문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를 조문한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와 인사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를 조문한 7대 종단 지도자들에 인사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를 조문한 7대 종단 지도자들에 인사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오른쪽)가 30일 오후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 마련된 문재인 대통령 모친 고 강한옥 여사 빈소 앞에서 조문하려고 서 있다. [연합뉴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오른쪽)가 30일 오후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 마련된 문재인 대통령 모친 고 강한옥 여사 빈소 앞에서 조문하려고 서 있다. [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전날 페이스북을 통해 "어머님의 신앙에 따라 천주교 의식으로 가족과 친지끼리 장례를 치르려고 한다. 많은 분의 조의를 마음으로만 받는 것을 널리 이해해주시기 바란다"며 "청와대와 정부, 정치권에서도 조문을 오시지 마시고 평소와 다름없이 국정을 살펴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한 바 있다. 
29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 모친의 소천 소식을 전한 문 대통령의 페이스북 [사진 페이스북]

29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 모친의 소천 소식을 전한 문 대통령의 페이스북 [사진 페이스북]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생전 고인이 다니던 성당의 교우들과 연도를 드리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서 생전 고인이 다니던 성당의 교우들과 연도를 드리고 있다. [사진 청와대]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 부산성베네딕도수녀원 수녀님들이 고인의 영정에 헌화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30일 오전 부산 남천성당에 마련된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고 강한옥 여사의 빈소에 부산성베네딕도수녀원 수녀님들이 고인의 영정에 헌화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고(故) 강한옥 여사의 영정.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의 모친 고(故) 강한옥 여사의 영정. [사진 청와대]

 
강 여사의 장례미사는 31일 오전 10시 30분 남천성당에서 열린다. 장례미사 뒤 고인은 경남 양산 하늘공원에 안장될 것으로 알려졌다. 
강정현 기자
 
 
 
 
 
서소문사진관

서소문사진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