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완주 사찰서 화물용 케이블카 추락…1명 사망·2명 중상

30일 오전 10시 49분쯤 전북 완주군 고산면에서 화물용 케이블카가 끊어지며 추락했다. [사진 전북소방본부]

30일 오전 10시 49분쯤 전북 완주군 고산면에서 화물용 케이블카가 끊어지며 추락했다. [사진 전북소방본부]

사찰에 설치된 케이블카가 운행 도중 추락해 신도 1명이 숨지고 2명이 크게 다쳤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30일 오전 10시 49분쯤 전북 완주군 고산면 한사찰에서 화물용 케이블카가 운행 도중 미끌어져 내려와 조작실을 들이받았다.
 
해당 케이블카는 주차장과 사찰을 잇는 화물 운송수단으로, 총 150여m 구간 중 30m 지점을 오르다 케이블 1가닥이 끊어지면서 아래쪽으로 활강해 사고가 난 것으로 확인됐다.
 
이 사고로 케이블카에 타고 있던 여성 신도 A씨(53)가 숨지고 2명이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해당 케이블카는 사찰 건설 당시 화물 운반용으로 설치됐으나 거동이 불편한 이들이 가끔 사용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찰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30일 오전 10시 49분쯤 전북 완주군 고산면에서 화물용 케이블카가 끊어지며 추락했다. [사진 전북소방본부]

30일 오전 10시 49분쯤 전북 완주군 고산면에서 화물용 케이블카가 끊어지며 추락했다. [사진 전북소방본부]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