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BS, ‘일본해’ 표기 지도 노출…“재발 않도록 노력” 사과

'일본해'로 표기된 지도(왼쪽)과 수정 후. [사진 KBS]

'일본해'로 표기된 지도(왼쪽)과 수정 후. [사진 KBS]

 KBS가 뉴스에서 일본해 표기 지도를 사용해 논란이 일자 사과했다.
 
KBS는 지난 29일 ‘뉴스7’에서 최근 기승을 부리는 황사 원인을 분석한 리포트를 내보내면서, 동해를 ‘Sea of Japan’(일본해)으로 표기한 지도를 내보냈다.
 
방송 직후 누리꾼들은 해당 화면을 캡처해 커뮤니티사이트와 포털사이트 댓글 등을 통해 문제를 제기했다.
 
KBS는 30일 오전 ‘뉴스광장’ 클로징 멘트를 통해 “어제저녁 7시 뉴스에서 ‘황사 소식’을 전하던 중 미국 해양대기청 지도에 표기된 일본해 표기를 부주의로 노출했다”며 “담당자가 방송 직후 문제를 확인하고 해당 화면을 수정해 홈페이지에 올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 더욱 세심히 살펴 이와 같은 잘못이 재발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다시 한번 시청자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KBS는 이날 해당 사고가 벌어진 ‘뉴스7’에서도 같은 내용의 사과 방송을 할 예정이다.
 
추인영 기자 chu.inyo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