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제 브리핑] 현대카드, 베트남 FCCOM 지분 인수

현대카드가 지난 28일 베트남의 소비자금융사 FCCOM의 지분 50%를 490억원에 인수하며 베트남 시장에 진출했다. FCCOM은 베트남 은행인 MBS의 자회사로 주로 개인대출 상품을 취급한다. 현대카드는 금융상품과 마케팅, 리스크 관리 등을 맡고, 영업과 실무는 MBS가 담당한다. 새 합작법인은 내년 하반기께 본격적으로 사업에 나설 계획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