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issue&]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가입하면 혜택 쏠쏠한 CMA·종합계좌가 한 번에

네이버페이에서 삼성증권 계좌를 개설하면 수시 입출금식 CMA계좌와 주식 거래, 금융상품 투자가 가능한 종합계좌가 함께 생성된다. [사진 삼성증권]

네이버페이에서 삼성증권 계좌를 개설하면 수시 입출금식 CMA계좌와 주식 거래, 금융상품 투자가 가능한 종합계좌가 함께 생성된다. [사진 삼성증권]

삼성증권이 포털 사이트 네이버의 간편 결제 서비스인 ‘네이버페이’와의 업무제휴 협약(MOU)을 통해 ‘네이버페이 투자통장’을 지난 18일 출시했다.
 

삼성증권

네이버 아이디가 있는 고객은 누구나 네이버페이 이벤트 메뉴에 있는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가입 창을 클릭해 삼성증권 계좌를 비대면으로 편리하게 개설할 수 있다. 이 과정을 거쳐 삼성증권 계좌를 개설할 경우, 네이버페이 결제 계좌로 사용할 수 있는 수시입출금식 CMA계좌(RP형)와 주식 거래와 금융상품 투자를 할 수 있는 종합계좌가 함께 생성된다.
 
혜택도 쏠쏠하다. CMA계좌의 경우 돈을 넣어놓기만 해도 세전 연 0.90%(2019년 10월 기준)의 수익을 추구할 수 있는 수시입출금식 통장으로, 네이버페이의 결제계좌로 편리하게 사용하면서 예치금에 대해서는 일정한 수익을 받을 수 있다.
 
CMA와 함께 개설된 삼성증권 종합계좌로는 주식·펀드 등의 금융투자 상품을 거래할 수 있다. 이 계좌로 금융상품을 거래할 경우 해당 금액의 1%씩, 월 최대 5만원 상당의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받게 된다. 이렇게 적립된 네이버페이 포인트는 네이버페이 가맹점을 통해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삼성증권은 이번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서비스 개시를 기념해 신규 고객 선착순 6만 명에 한해 네이버 투자통장을 만든 후 포인트를 충전하거나 결제할 경우 네이버페이 1만 포인트를 적립해 주는 특별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한편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가입을 통해 삼성증권 계좌를 개설한 고객은 ‘네이버페이 플래티넘 신용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이 카드는 네이버페이 결제 시 최대 3%가 적립되는 카드로, 네이버 쇼핑은 물론 오프라인 결제 시에도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적립 받을 수 있다. 네이버페이 쇼핑 시 기본 적립 1%를 합산할 경우 최대 4%의 포인트 적립이 가능한 것이다
 
삼성증권 권용수 디지털채널본부장은 “온라인 기술의 발달로 금융과 IT서비스의 장벽이 급속하게 허물어지고 있다”며 “삼성증권은 이번 네이버와의 업무제휴 협약을 통해 융합의 시대에 맞는 새로운 서비스를 기대하는 고객에게 한층 고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중앙일보디자인=김재학 기자 kim.jaiha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