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즈베즈다전 멀티골로 차범근과 타이…기립박수 받으며 교체

유럽 통산 121호 골을 기록한 손흥민이 차범근 전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로이터=연합뉴스]

유럽 통산 121호 골을 기록한 손흥민이 차범근 전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로이터=연합뉴스]

손흥민(27·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츠르베나즈베즈다 경기에서 멀티 골을 터뜨리며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이 보유하고 있는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세르비아 클럽 츠르베나즈베즈다와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3차전 경기에서 전반전에만 2골을 터뜨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해리 케인의 선제골로 1-0으로 앞서고 있던 전반 16분 오른쪽 측면에서 올라온 에릭 라멜라의 크로스를 왼발 슈팅으로 연결하며 득점포를 가동했다.
 
이어 전반 44분에는 탕기 은돔벨레의 패스를 골 지역 왼쪽에서 가볍게 밀어 넣으며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이번 경기에서 유럽 무대 통산 120, 121호 골을 달성한 손흥민은 차 전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후반 23분 에릭 다이어와 교체된 손흥민은 기립박수를 받으며 경기장을 빠져나왔다.
 
손흥민과 해리 케인의 멀티 득점, 에릭 라멜라의 골로 5-0 대승을 거둔 토트넘은 이번 시즌 챔피언스리그 첫 승리를 기록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