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원구도 멧돼지 2마리 출몰…아파트 단지서 1마리 사살



[앵커]



오늘(22일) 서울 노원구에서도 멧돼지 두 마리가 나타나 한 마리는 사살되고 한 마리는 도망쳤습니다.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아파트 단지와 등산로 근처라 자칫 큰 피해로 이어질 뻔했습니다.



김재현 기자입니다.



[기자]



오늘 오전 6시 18분, 서울 노원구 아파트 단지에 멧돼지 두 마리가 나타났다는 신고가 들어왔습니다.



신고를 받고 경찰과 소방, 야생생물관리협회 소속 엽사가 출동했습니다.



멧돼지 한 마리는 현장에서 사살됐습니다.



다른 한 마리는 이미 도망친 뒤였고 산으로 들어간 것으로 보입니다.



아파트 단지를 돌아다니던 멧돼지는 엽사가 쏜 총을 맞고 이곳 관리사무소 뒤편에서 쓰러졌습니다.



바로 위쪽 울타리 너머로는 사람들이 자주 오가는 등산로와 맞닿아 있습니다.



사살된 멧돼지는 90kg에 달했습니다.



[이승용/야생생물관리협회 : 아파트 단지라서 굉장히 위험했죠. 시민들 못 다니게 하고 경찰들이 막은 상태에서 제가 사살했어요.]



[목격자 : 설마설마했지, 여기서 나타날 줄은 몰랐어요.]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사살된 멧돼지의 혈액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 감염 여부를 확인 중입니다.



내일이나 모레쯤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JTBC 핫클릭

송파구 하루에만 2번 '멧돼지 출몰'…일주일째 못 잡아 서울 노원구 등산로에 멧돼지 2마리 출현…1마리 사살 정부, 민통선 이북서 '야생멧돼지 2차 포획작전' 돌입 'ASF 멧돼지' 주변 30㎢에 차단펜스 설치…최장 2주내 완료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