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목 피부 관리 'LG 프라엘 더마 LED 넥케어' 출시…119만9000원


LG전자가 프리미엄 홈 뷰티기기 ‘LG 프라엘’ 론칭 2주년을 맞아 신제품 ‘더마 LED 넥케어’를 22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LG 프라엘 더마 LED 넥케어'는 더마 LED마스크(피부톤 및 탄력 관리), 토탈 타이트업 케어(탄력 관리), 갈바닉 이온 부스터(화장품 흡수 촉진), 듀얼 브러시 클렌저(클렌징), 초음파 클렌저에 이은 6번째 제품이다.

이 제품(모델명 SWL1)는 목 부위 피부 관리를 위한 뷰티기기다. 나쁜 자세나 습관 등으로부터 목 부위 피부를 사전에 관리하거나 목 부위 탄력이 떨어져 관리를 원하는 고객들을 위한 제품이다.

LG전자 측은 "이 제품은 LED 빛의 파장을 이용해 목 부위 피부 탄력과 수분 증가에 도움을 준다. 원형 고리 형태로 제작해 목걸이처럼 목에 걸어 사용할 수 있다"며 "적색 LED, 적외선 LED가 각각 다른 깊이의 피부에 골고루 침투해 촉촉하고 탄력 있는 피부를 만들어 준다"고 설명했다. 
또 "코어라이트(Core Light)가 피부 속 깊이 진피층까지 도달해 목선을 탄탄하게 관리해준다"고 했다. 

이 제품은 사용자의 피부 타입에 따라 3가지 모드를 제공한다. 기본 케어모드의 경우 9분 동안 진행되지만, 피부 타입에 맞춰 LED 빛의 강도와 시간을 조절해 각각 12분, 15분 동안 케어를 진행한다.

이용자가 모바일기기에서 ‘더마 LED 넥케어’ 전용 앱을 실행하면, 피부 상태에 대한 설문 조사 참여 후 제품 안쪽에 탑재된 피부 톤 측정 센서가 피부 톤을 측정한 결과에 따라 맞춤형 케어모드를 추천하고, 해당 모드를 실행시킨다.

LG전자가 P&K 임상연구센터에 의뢰한 더마 LED 넥케어 사용 후 피부 개선 실험 결과(35~55세 여성 20명이 주 2회 6주 사용 기준)에 따르면, 피부결 개선(12.3%), 피부 속 수분 증가(15.9%), 피부 탄력 개선(8.9%) 등의 효과가 나타났다.

LG전자는 사용자들의 목 둘레를 고려해 29cm부터 39cm까지 고정장치를 조절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자석 타입의 잠금 장치를 실제 목 둘레에 맞춰 9단계로 조절할 수 있어 LED 광이 새어나가지 않게 밀착한 상태로 착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피부와 닿는 제품 외부 전체를 인체에 무해한 실리콘 소재를 적용했다. 제품 출하가는 119만9000원.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