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 브랜드 가치 72조원 세계 6위 …도요타·벤츠 앞섰다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600억 달러를 돌파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전문업체 인터브랜드는 17일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 조사에서 삼성전자가 사상 최대인 611억 달러(72조4900억원)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 조사에서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가 600억 달러를 돌파한 것은 처음이다. 삼성전자의 전체 순위는 6위로 지난해와 같고, 아시아에서는 일본 도요타(562억 달러)보다 높아 1위다.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는 2016년에 518억 달러(7위)로 500억 달러를 돌파한 후, 3년 만에 600억 달러를 넘어섰다. 삼성전자는 2012년 9위로 처음 10위권에 오른 이후 꾸준히 브랜드 가치와 순위가 상승하고 있다. 10년 전인 2009년 대비, 브랜드 가치가 250% 상승했다. 
 
삼성보다 브랜드 가치가 앞선 곳들은 애플이 2342억 달러로 1위, 2위 구글(1677억 달러), 3위 아마존(1253억 달러), 4위 마이크로소프트(1088억 달러), 5위 코카콜라(634억 달러) 등의 순이었다. 또 도요타(562억 달러)가 7위, 독일 메르세데스-벤츠(508억 달러)가 8위, 맥도날드(454억 달러)가 9위, 디즈니(444억 달러)가 10위에 올랐다.  
 
 
인터브랜드는 기업의 재무 성과와 고객의 제품 구매 시 브랜드가 미치는 영향, 브랜드 경쟁력 등을 종합 분석해 브랜드 가치를 평가한다. 인터브랜드는 "삼성전자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로', '비스포크' 냉장고 등 제품 혁신을 계속 내놓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메모리 반도체에서 1위를 유지하면서 기술 리더십을 이어가고 있고, 5G(세대) 통신∙AI(인공지능)∙IoT(사물인터넷)∙전장 등 미래 선도 기술 분야에서도 지속적인 발전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고 분석했다. 
 
장정훈 기자 cc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