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필리핀 남부서 규모 6.4 강진 발생…피해 아직 파악 안돼

지진 발생 지점. [미국 지질조사국(USGS)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지진 발생 지점. [미국 지질조사국(USGS)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필리핀 남부에서 16일(현지시간) 강력한 지진이 발생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이날 오후 7시 37분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 섬 다바오 시 인근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앙은 1만 6000명이 사는 다바오에서 남서쪽으로 20.7㎞, 12만명이 사는 코로나달에선 북동쪽으로 29.1㎞ 떨어진 지점이다.
 
진원의 깊이는 14.1㎞로 추정됐으며, 이처럼 얕은 곳에서 지진이 일어날 경우 깊은 곳에서 발생한 지진보다 큰 피해를 초래한다.
 
쓰나미 경보는 발령되지 않았으며, 지진으로 인한 인명 피해나 재산 피해 여부는 아직 보고되지 않고 있다.
 
필리핀은 이른바 '불의 고리' 선상에 놓여 있어 지진과 화산 활동이 빈번하게 일어난다. 지난 1990년 필리핀 북부에서 발생한 규모 7.7의 지진은 2000명에 가까운 목숨을 앗아간 바 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