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BBC, '올해의 여성 100인'에 이수정 범죄심리 전문가 선정

[BBC]

[BBC]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가 16일(현지시간) 영국 BBC 방송이 선정한 '2019년 100인의 여성' 명단에 올랐다.
 
BBC는 "포렌식 범죄심리 전문가인 이 교수는 세간의 이목을 끈 다수의 살인사건 수사에 참여했다"고 이 교수를 소개하면서 "경기대에 적을 두고 스토킹 방지법 마련에 힘쓰며 법체계 개선을 위해 노력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어 "그녀는 많은 경우에 스토킹이 여성을 희생자로 만드는 심각한 범죄로 이어진다고 믿고 있다"고 부연했다.
 
[BBC]

[BBC]

BBC는 또 "나는 범죄심리학자로서 내 아이들에게 미래가 안전한 곳이 되길 바란다"는 이 교수의 발언도 소개했다.
 
BBC는 이날 '여성이 이끌어가는 미래는 어떤 모습이 될 것인가'를 주제로 '100인의 올해의 여성'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올해 노벨평화상 후보로도 거론됐던 스웨덴의 10대 환경운동가 그레타 툰베리도 명단에 포함됐다.
 
툰베리는 지난해 8월 15살의 나이로 스웨덴 의사당 앞에서 강력한 기후변화 대책 마련을 위한 1인 시위를 벌였고, 다른 학생들과 연대해 세계 각지에서 수백만 명이 참가하는 청소년 환경 운동을 이끌었다.
 
말레이시아의 트렌스젠더 권리 운동가인 니샤 아유브도 명단에 포함됐다. 니샤 아유브는 남성으로 태어났으면서도 여성 복장을 했다는 이유로 투옥된 경력이 있다.
 
BBC는 올해의 여성으로 선정된 인물은 대부분 여성을 위한 변화를 이끌어낸 인물들이라고 소개하며 이들이 "2030년의 삶은 어떤 모습일지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