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침엔 쌀쌀해도 낮엔 햇살 따뜻…내일 아침 추위 누그러져

16일 아침 내륙 지방을 중심으로 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지면서 쌀쌀하겠지만, 낮에는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 기온이 뚝 떨어진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로사거리에서 시민들이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연합뉴스]

16일 아침 내륙 지방을 중심으로 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지면서 쌀쌀하겠지만, 낮에는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 기온이 뚝 떨어진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세종로사거리에서 시민들이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연합뉴스]

16일 아침 내륙을 중심으로 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지면서 쌀쌀했으나 낮에는 기온이 올라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안팎까지 벌어지겠다.
 
이에 따라 건강 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16일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그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이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이 많아지겠다"고 밝혔다.
 
17일은 동해 북부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이 구름 많겠다.
 
18일은 남해 동부 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흐리겠다.
 
이 기압골의 영향으로 18일 아침 강원 영동과 영남 동해안에 비가 시작돼 오후에는 강원 영서와 충북, 영남 내륙으로 확대되겠다.
제주도는 낮 동안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서울을 포함한 그 밖의 전국에는 오후부터 밤사이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쌀쌀한 가을 날씨를 보인 14일 오전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인근에서 시민들이 긴 코트를 입고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연합뉴스]

쌀쌀한 가을 날씨를 보인 14일 오전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인근에서 시민들이 긴 코트를 입고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연합뉴스]

한편, 한반도 상공에 찬 공기가 위치하면서 16일 아침은 내륙을 중심으로 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있겠고, 중부 내륙과 산지에는 영하의 기온 분포를 보이는 곳이 있겠다.
 
16일 아침 내륙에는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중부 내륙과 산지에는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하지만 16일 낮에는 기온이 올라 평년과 비슷하겠다.
이에 따라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내외로 크게 벌어지겠다.
 
서울·대전은 아침 기온이 8도이지만 낮 기온은 20도까지 오르겠고, 춘천은 아침 최저 6도, 낮 최고 20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대구는 8~21도, 광주는 9~21도, 부산 12~21도 분포가 예상된다.
 
한반도 상공의 찬 공기가 동해 상으로 이동함에 따라 17일 아침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겠고, 18일은 평년보다 오히려 1~3도 높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16일 아침까지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18일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다"며 "내륙에 위치한 공항에서는 16일 아침까지 안개로 인해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강찬수 기자 kang.chans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