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문 대통령, 조국 법무부 장관 사표 수리…오늘로 임기 종료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오후 법무부 관계자로부터 가방을 받아들고 방배동 자택으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4일 오후 법무부 관계자로부터 가방을 받아들고 방배동 자택으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표를 수리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출입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문 대통령이 조 장관에 대한 면직안을 오늘 오후 5시 38분에 재가했다”고 밝혔다.
 
고 대변인에 따르면 조 장관의 임기는 이날 자정까지다. 이에 따라 오는 15일부터는 김오수 차관이 법무부 장관의 직무 대리를 맡게 된다.
 
앞서 조 장관은 이날 오후 2시 ‘검찰개혁을 위한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입니다’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발표하고 장관직 사퇴 의사를 밝혔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