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인영 “검찰개혁 완성은 입법…공수처‧수사권조정안 통과 총력”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뉴스1]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뉴스1]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13일 검찰개혁과 관련해 “공수처 설치, 검경 수사권 조정안 통과에 총력을 다해 검찰 개혁의 마침표를 찍겠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고위 당·정·청 협의회에서 이같이 언급하며 “검찰 개혁의 완성은 국회 입법으로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은 촛불을 들고 검찰의 무소불위 행태에 강력한 경고를 보내고 있다”며 “국회는 국민의 다양한 요구를 용광로처럼 녹여 법안을 완성하고 국가를 정상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패스트트랙 안건인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검경 수사권 조정안 통과에 총력을 다해 검찰 개혁의 마침표를 찍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검찰 개혁에 대한) 국민 요구가 임계점에 다다른 상황”이라며 “정당이 당리당략을 위해 정쟁으로 국민 요구를 외면하면 국민의 엄중한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일갈했다.
 
지난 8일 법무부가 발표한 검찰 개혁 방안에 대해 이 원내대표는 “신속 추진과제는 시행령 정비로 당장 추진이 가능하다”며 “오늘 회의를 통해 구체화해 행동으로 옮기는 데 속도를 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