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국 "검찰개혁 이제 시작, 이번엔 무슨 일 있어도 끝을 보겠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청협의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날 참석자들은 검찰개혁관련 논의를 했다. [뉴스1]

조국 법무부 장관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청협의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날 참석자들은 검찰개혁관련 논의를 했다. [뉴스1]

 
조국 법무부 장관은 13일 검찰 개혁과 관련해 “이번에는 무슨 일이 있어도 끝을 볼 것”이라고 강조했다.
 
조 장관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고위 당·정·청 회의에서 “확실한 결실을 보도록 당·정·청이 힘을 모아주기를 부탁한다”며 “흐지부지하거나 대충하고 끝내려고 했다면 시작하지 않은 것보다 못하다”고 말했다. 
 
이어 “대검찰청도 자체안을 발표하며 검찰 개혁의 큰 흐름에 동참했다. (이제는) 검찰 개혁 시계를 되돌릴 수 없다”고 덧붙였다,
 
다만 조 장관은 “그렇다고 안심할 수는 없다”며 “검찰 개혁의 입법화와 제도화가 궤도에 오른 것은 사실이지만 이제 시작”이라면서 “검찰 개혁의 방향과 시간이 정해졌지만 가야 할 길이 멀다”고 밝혔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