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정판 가을 비경 5, ‘이때’ 가야 특별한 단풍 만난다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한 번 쯤 잊지 못할 단풍놀이를 즐기고 싶다면 지금부터 계획을 잘 세워야 한다. 이왕이면 한시적으로 개방하거나 이색 축제를 여는 장소를 찾아가보자. 사진은 이달 말 축제가 진행되는 아산 은행나무길. [사진 한국관광공사]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한 번 쯤 잊지 못할 단풍놀이를 즐기고 싶다면 지금부터 계획을 잘 세워야 한다. 이왕이면 한시적으로 개방하거나 이색 축제를 여는 장소를 찾아가보자. 사진은 이달 말 축제가 진행되는 아산 은행나무길. [사진 한국관광공사]

단풍이 내려오고 있다. 북쪽에서 남쪽으로, 높은 산에서 낮은 땅으로. 며칠만 있으면 동네 가로수도 노랗게 물들겠지만 조금 특별한 단풍을 만나고 싶다면 주목하시라. 한시적으로 개방하는 숲길, 서둘러 예약한 사람만 볼 수 있는 수목원 등 5곳을 소개한다.
 

①홍천 은행나무 숲

삼봉약수 자연휴양림 인근에 자리한 홍천 은행나무숲. 10월 한 달 만 개방한다. [중앙포토]

삼봉약수 자연휴양림 인근에 자리한 홍천 은행나무숲. 10월 한 달 만 개방한다. [중앙포토]

강원도 홍천군 내면에 자리한 홍천 은행나무숲이 10월 한 달간 일반인에게 개방된다. 원래 숲은 개인 사유지다. 1985년 유기춘씨가 위장병을 앓던 아내를 위해 물 좋고 공기 좋은 이곳에 자리 잡았다. 아내의 쾌유를 기원하며 한 그루 두 그루 심던 은행나무가 어느새 2000그루가 넘었다. 2010년부터 10월 한 달간 일반인도 숲을 구경할 수 있도록 문을 열었다. 올해는 아직 은행나무 잎은 초록빛이 채 빠지지 않았다. 이달 하순이 돼야 절정의 노랑을 뽐낼 것으로 보인다.
 

②베어트리파크 단풍낙엽 산책길

베어트리파크의 단풍낙엽 산책길. 10월 12일부터 11월 10일까지만 개방하는 비밀스러운 길이다. [사진 베어트리파크]

베어트리파크의 단풍낙엽 산책길. 10월 12일부터 11월 10일까지만 개방하는 비밀스러운 길이다. [사진 베어트리파크]

세종시 베어트리파크는 이달 12일부터 11월 10일까지, 약 한 달간 ‘단풍낙엽 산책길’을 개방한다. 평소엔 자연보호를 위해 출입을 제한하는 특별한 장소다. 산허리를 한 바퀴 돌아볼 수 있도록 조성된 산책길은 은행나무와 느티나무가 숲을 이루고 있어 단풍과 낙엽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다. 왕복 40분 정도 걷는 코스다. 올해는 산책길 곳곳에 포토존을 설치했다. 인스타그램 사진 이벤트에 응모도 할 수 있다. 입장권, 식사권, 인형 등을 선물로 제공한다.
 

③화담숲 단풍축제

400여종에 달하는 단풍이 어우러져 황홀한 가을빛을 내는 화담숲. [사진 화담숲]

400여종에 달하는 단풍이 어우러져 황홀한 가을빛을 내는 화담숲. [사진 화담숲]

경기도 광주 화담숲은 이달 12일부터 11월 3일까지 단풍축제를 진행한다. 화담숲의 최고 자랑거리는 400여종에 달하는 단풍나무다. 내장단풍을 비롯해 털단풍, 중국단풍, 노르웨이단풍 등 온갖 단풍이 있어 여느 숲이나 수목원보다 화려한 가을 색 잔치가 펼쳐진다. 완만한 산책길 주변에 억새와 구절초, 참취 등 가을 야생화도 어우러져 있다. 단풍축제 기간 주말에는 예약자에 한해 입장할 수 있다. 화담숲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④남이섬 단풍선 

10월 12일부터 11월 10일까지 이른 아침에 운행하는 남이섬 단풍선. [사진 남이섬]

10월 12일부터 11월 10일까지 이른 아침에 운행하는 남이섬 단풍선. [사진 남이섬]

경기도 가평 남이섬은 이달 12일부터 11월 10일까지 ‘단풍선’을 띄운다. 단풍철을 맞아 특별히 일찍 운행하는 배다. 이른 아침 물안개 낀 북한강을 가르며 가을 운치를 만끽할 수 있다. 남이섬 단풍은 화려하기로 명성이 높다. 계수나무, 단풍나무뿐 아니라 벚나무, 자작나무, 메타세쿼이아가 짙은 가을 풍경을 빚는다. 서울 송파구에서 가져온 은행나무 낙엽을 깐 ‘송파은행나무길’도 빼놓을 수 없다. 단풍선은 평일 오전 7시 30분, 주말 7시에 가평나루에서 출발한다.
 

⑤아산 은행나무길 축제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꼽힌 아산 은행나무길. [중앙포토]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꼽힌 아산 은행나무길. [중앙포토]

아산 은행나무길은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꼽힌 길이다. 길은 짧다. 충남 아산시 염치읍 송곡리를 시작으로 백암리 현충사 사거리까지 2.1㎞ 이어진다. 이 길에서 모두 350여 그루 은행나무를 만날 수 있다. 1973년 10여년생 은행나무를 심었는데 어느새 아름드리나무로 자랐다. 은행 잎이 물들면 누구나 절경을 감상할 수 있지만 각별한 추억을 남기고 싶다면 10월 25~27일, 11월 1~3일 축제 기간에 맞춰 가보자. 버스킹 공연과 체험 프로그램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최승표 기자 spchoi@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