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숫자로 본 경제] -16조9000억원

11일 금융위원회·한국은행·금융감독원에 따르면 9월 금융권 가계대출은 3조1000억원 증가했다. 증가폭은 지난해 같은 기간(4조4000억원)보다 1조3000억원, 직전 달(6조5000억원)보다 3조4000억원 줄었다. 올해 1∼9월 증가 규모는 33조30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때보다 약 16조9000억원 감소했다. 한은은 “수도권 아파트 입주와 서울 아파트 전세 거래 관련 자금 수요가 다소 줄면서 주택담보대출 증가 규모가 소폭 감소했다”고 분석했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