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곤지향 도시농부 팜파티 ‘나는 꼬마농부’ 개최

광주시 곤지암읍 동아리 공동체인 ‘곤지향 도시농부’는 지난 8일 도시농부 텃밭에서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과 ‘나는 꼬마농부’라는 주제로 팜파티를 개최했다.
 
이 날 행사에는 신동헌 광주시장, 김현용 농협중앙회 광주시지부장, 정의석 한국농어촌공사 양평, 광주, 서울지사 지역개발부장, 광주시 곤지암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추진위원, 곤지향 도시농부 동아리회원과 샘솟는교회 지역아동센터 어린이 등 100명이 참여한 뜻 깊은 행사였다.  
 
신동헌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농촌과 도시가 한마음으로 농업을 지키고 상생하며, 미래의 소비자인 어린이들이 농업의 소중한 가치를 배우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곤지향 도시농부’는 광주시 곤지암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공동체로 쓰레기로 가득찬 텃밭을 활용하여 환경을 정비하고 동아리 회원들의 노력으로 곤지암의 특색있고 향기나는 ‘곤지향’ 도시텃밭을 만들어 가고 있다.
 
금번 행사는 도시농부 텃밭에서 수확한 고구마를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과 맛탕과 샐러드로 만들어 먹었고,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배추 묶어주기, 쪽파 심기, 토피어리 만들기를 통해 농업의 소중한 체험의 즐거움을 느끼는 행사였다.
 
‘곤지향 도시농부’ 동아리는 다양한 도시농업 체험 프로그램을 배우고 건강한 먹거리의 중요성을 홍보해 왔다. 또한 이번 팜파티를 통해 지역 아동들에게 농업 체험의 기회를 확대하고, 더 나아가 어린이와 노인 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농업 체험을 만들어 건강한 농산물을 지역 사회에 기부할 수 있는 활동으로 연계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곤지암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곤지향 도시농부’ 이순의 동아리 회장은 “곤지향 도시농부 팜파티를 통해 그 동안 동아리 회원들과 어려움도 많았지만 함께 배려하고 화합하며 만들어 온 텃밭 활동을 계기로 주민 공동체가 활성화되어 곤지암읍이 이웃 사랑으로 향기 나는 마을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