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즈톡] 삼성전자, 게이밍 모니터 시장서 세계 1위 올라 外


삼성전자, 게이밍 모니터 시장서 세계 1위 올라
 
삼성전자가 게이밍 모니터 시장에서 세계 1위에 올랐다.

최근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상반기 글로벌 게이밍 모니터(주사율 100Hz 이상) 시장에서 금액기준 전년 동기 대비 5.0% 포인트 상승한 17.9%의 점유율로 1위를 기록했다.

삼성전자 측은 "지난 2016년 게이밍 모니터를 처음 출시한 이래 4년도 안 돼 1위에 올랐다"며 "고해상도(QHD, 2560×1440 이상)와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카테고리에서는 올해 상반기 각각 30%가 넘는 점유율로 2위 업체와 약 2배 격차를 벌리며 프리미엄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근 게임 콘텐트 해상도가 높아짐에 따라 고성능 모니터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넓은 화면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몰입감이 장점인 커브드 모니터는 게이머들 사이에서 제품 구매 시 필수 고려 항목으로 자리 잡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올해 출시한 ‘CRG5’는 '240Hz 래피드커브' 기술과 1500R 곡률의 커브드 스크린을 탑재한 제품으로 고사양이지만 합리적인 가격으로 게이머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게이밍 모니터 시장은 2018년에 약 5백만 대 규모였으나, 2023년까지 1000만 대 수준으로 2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KT, 가을 단풍철 맞아 전국 명산에 5G 구축
 
KT가 가을 단풍철을 맞아 전국 대표 명산에 5G 커버리지를 구축하고 서비스 제공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KT는 우리나라에서 단풍이 가장 먼저 시작되는 설악산과 오대산에 5G 커버리지를 구축하고, 서울 근교에서 단풍을 즐기는 고객들을 위해 서울 남산·북한산·수락산·아차산·인왕산에도 5G 개통을 완료했다.

오대산에는 월정사와 인근 식당가, 주차장뿐 아니라 월정사에서 상원사로 이어지는 전나무 숲길에도 5G 커버리지를 구축했다.

KT는 전국적으로 단풍이 절정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10월 4주까지 내장산·속리산·덕유산·주왕산 등을 포함한 전국 약 18개 이상의 명산에 5G 커버리지를 확대 구축할 계획이다.

 

11번가, 피아노 동영상 리뷰 콘테스트 진행
 
11번가는 국산 디지털 피아노 브랜드 영창 커즈와일, 다이나톤, 삼익과 협업해 단독 모델을 선보이고, 10일부터 30일까지 동영상 리뷰 기능을 통한 ‘피아노 콘테스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11번가 단독 모델인 M110·M120을 비롯해 다이나톤의 단독 모델인 ST1100 플러스와 삼익의 단독 모델인 NDP-1000 등이 행사 상품이다.

고객이 해당 피아노로 최대 2분 가량의 연주 영상을 촬영해 리뷰에 업로드하면 콘테스트에 응모가 된다.

각 브랜드의 피아노가 돋보이면서도 가장 열정적으로 연주를 한 우수 리뷰어에게는 심사를 통해 경품을 준다.

영창 커즈와일 우수 리뷰어(2명)에게는 에어팟을, 다이나톤과 삼익 우수 리뷰어(각각 1명)에게는 신세계 상품권 10만원을 제공한다.

11번가 단독 모델 상품들은 단 하루 동안 최대 50% 할인가에 선보인다. 영창 커즈와일 M110과 M120은 11일과 25일 양일간 각각 69만원(37% 할인), 94만원(37% 할인)에, 다이나톤 ST1100 플러스는 16일 77만9000원(40% 할인)에 판매한다. 삼익 NDP-1000은 30일 64만9000원(50% 할인)에 11번가에서 첫 선을 보인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