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벨화학상, 리튬 이온 배터리 연구자 3명 공동 수상



올해 노벨 화학상은 리튬 이온 배터리 개발과 상용화에 기여한 미국과 영국, 일본인 연구자 3명에게 돌아갔습니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존 굿이너프, 스탠리 휘팅엄, 요시노 아키라를 공동 수상자로 선정했습니다.



위원회는 "리튬이온이 휴대폰과 노트북, 전기차까지 널리 쓰이고 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습니다.

JTBC 핫클릭

'노벨 물리학상' 제임스 피블스 등 3명 공동 수상 '노벨 생리의학상' 미 윌리엄 케일린 등 3명 공동수상 탄소배출 줄이려…요트로 대서양 건넌 10대 환경운동가 체르노빌 참사, 드라마·인형극으로 재현…인류 향한 '경고'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