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성수동 물들인 스트리트 아트 축제 ‘파우와우코리아 2019’ 개최

파우와우 2019 설치작품 모음(사진 제공: ㈜노루홀딩스).

파우와우 2019 설치작품 모음(사진 제공: ㈜노루홀딩스).

노루 그룹의 주력 계열사인 ㈜노루페인트(대표이사 진명호)는 9월 20일부터 28일까지 세계적인 스트리트 아티스트 그룹인 ‘파우와우’(POW!WOW!)와 예술를 통한 도시 재생 프로젝트, ‘파우와우 코리아 2019’(POW!WOW! Korea 2019)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조슈아 비데스 작품(사진 제공: ㈜노루홀딩스).

조슈아 비데스 작품(사진 제공: ㈜노루홀딩스).

설립 10주년을 맞은 국제 스트리트 아티스트 그룹인 ‘파우와우’는 ‘예술을 통한 지역사회의 변화’를 목적으로 하와이에서 결성되었고 세계적인 아트페스티벌 단체로 성장했다. 올해는 건대 커먼그라운드를 중심으로 성수동 인근에서 총 20여개의 벽화와 설치물을 선보였다. 글로벌 브랜드인 메르세데스 벤츠 및 나이키, 펜디와의 협업으로 명성을 쌓은 조슈아 비데스(Joshua Vides, 미국)를 필두로 국내외 아티스트 총 20여개 팀이 참가했다.
 
앤디 송 파우와우코리아 대표는 "파우와우는 상업적인 벽화와 달리 예술가들에게 완전한 창조의 자유를 제공하는 축제"라며 "노루 그룹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두 번째 한국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쳤다"라고 밝혔다.
 
한편 노루그룹 지주회사인 ㈜노루홀딩스는 오는 12월 5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NCTS 2020’ (노루인터내셔널 컬러트렌드쇼)을 개최하여 세계적인 거장들과 내년 컬러/디자인 트렌드를 예측하고  고객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