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 잡아봐라" 홍콩 복면금지법에 저항하는 각종 아이디어 등장

홍콩 정부가 5일 0시부터 복면금지법을 시행하자 sns에선 이를 피하는 아이디어가 공유되고 있다. 한 모델이 안면 영사기를 시연하고 있다. [사진 페이스북]

홍콩 정부가 5일 0시부터 복면금지법을 시행하자 sns에선 이를 피하는 아이디어가 공유되고 있다. 한 모델이 안면 영사기를 시연하고 있다. [사진 페이스북]

 
홍콩 정부가 시위 확산을 막기 위해 시위대의 마스크 착용을 금지하는 '복면금지법'을 5일(현지시간) 0시부터 시행에 들어가자 SNS에서 이 법을 피할 수 있는 갖가지 아이디어들이 공유되고 있다.  

[서소문사진관]

 
홍콩의 복면금지법을 피할 수 있는 방법이라며 한 네티즌이 올린 사진. 좋아요가 3000개가 넘게 달렸다. [사진 페이스북]

홍콩의 복면금지법을 피할 수 있는 방법이라며 한 네티즌이 올린 사진. 좋아요가 3000개가 넘게 달렸다. [사진 페이스북]

 
한 네티즌은 긴 머리카락을 얼굴 앞쪽으로 눈만 빼고 따서 내리는 방법을 제안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징카이루(JING-CAL LIU)라는 작가가 2017년 밀란 디자인 위크에서 전시한 ‘안면 영사기’(WEARABLE FACE PROJECTOR)를 소개했다.  
 
 
안면 영사기로 얼굴에 다른 사람의 얼굴을 비추어 자신을 숨길 수 있다. 모델이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의 얼굴을 투사하고 있다. [사진 페이스북]

안면 영사기로 얼굴에 다른 사람의 얼굴을 비추어 자신을 숨길 수 있다. 모델이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의 얼굴을 투사하고 있다. [사진 페이스북]

안면 영사기를 사용하면 다른 사람의 얼굴을 투사해 자신의 얼굴을 감출 수 있다. [사진 페이스북]

안면 영사기를 사용하면 다른 사람의 얼굴을 투사해 자신의 얼굴을 감출 수 있다. [사진 페이스북]

 
안면 영사기는 머리 위의 빔프로젝터에서 다른 사람의 얼굴을 자신의 얼굴에 비쳐 나의 모습을 감출 수 있다. 이 안면 영사기는 개인 정보 보호와 사생활 침해를 방지할 목적으로 고안된 것이다.
 
안면 영사기 테스트 장면. [사진 징카이루 홈페이지]

안면 영사기 테스트 장면. [사진 징카이루 홈페이지]

 
SNS에 이 사진이 올라오자 네티즌들은 “가격이 얼마냐”, “홍콩 임시정부에 필요한 것이다”, “비싸진 않냐”, “어디서 살 수 있나”, “훌륭하다” 등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일부 홍콩시민들은 복면금지법이 시행된 5일(현지시간) 마스크를 착용하고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 반대 시위에 참여했다.  
 
홍콩의 복면금지법이 시행 된 5일(현지시간) 시민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행진하고 있다. [AP=연합뉴스]

홍콩의 복면금지법이 시행 된 5일(현지시간) 시민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행진하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 홍콩 시민들이 "홍콩의 영광이 있기를"라고 쓰인 플래카드를 들고 행진하고 있다. [AP=연합뉴스]

5일 홍콩 시민들이 "홍콩의 영광이 있기를"라고 쓰인 플래카드를 들고 행진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복면금지법은 공공 집회나 시위 때 마스크, 가면 등의 착용을 금지하는 법으로, 미국, 캐나다, 독일, 프랑스 등 미국과 유럽의 15개 국가에서 시행하고 있다.
 
홍콩 시민들이 여러가지 마스크를 착용하고 송환법 반대 시위에 참여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홍콩 시민들이 여러가지 마스크를 착용하고 송환법 반대 시위에 참여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를 어기면 최고 1년 징역형이나 2만5천 홍콩달러(약 380만원) 벌금에 처할 수 있다.
 
 
 
임현동 기자
 

서소문사진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