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 시그니처 올레드 R, 日 권위 디자인상 받아…국내 유일 선정

LG 시그니처 올레드 R.

LG 시그니처 올레드 R.


LG전자가 일본 최고 권위의 디자인상인 ‘굿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국내 기업 가운데 가장 많은 19개의 본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LG전자는 최근 일본디자인진흥회가 발표한 ‘굿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LG 시그니처 올레드 R이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Best100’에 선정됐다. 

또 LG 시그니처 에어컨, LG 시그니처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LG 시네빔 Laser 4K, LG 오브제 냉장고, 전자칠판 등이 ‘굿디자인 어워드’ 수상작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어워드에서 LG 시그니처 라인업 중 롤러블 TV, 8K TV, 에어컨, 상냉장·하냉동 냉장고 등 4종이 본상을 수상했다.  

Best100에 선정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R는 시청할 때는 화면을 펼쳐주고 시청하지 않을 때는 본체 속으로 화면을 말아 넣는다. 

전체 외관에는 리얼 알루미늄을, 스피커에는 명품 패브릭 브랜드 ‘크바드라트’의 원단을 적용해 클래식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완성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R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최고상과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IDEA’ 최고상을 수상하며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차지했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