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9 위아자]김수환 추기경 사진첩, 원행 스님 크리스털 염주

염수정 추기경이 기증한 김수환 전 추기경 선종 10주기 기념 추모 사진첩. [사진 위스타트]

염수정 추기경이 기증한 김수환 전 추기경 선종 10주기 기념 추모 사진첩. [사진 위스타트]

오는 10월 20일에 열리는 2019 위아자 나눔장터를 앞두고 종교계에서도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염수정 추기경은 가장 먼저 김수환 전 추기경 선종 10주기 사진첩을 보내왔다. 이 사진첩은 2009년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라는 유언을 남기고 떠난 김 전 추기경을 추모하기 위해 천주교 서울대교구에서 만들었다. 김 전 추기경 생전에 사제‧주교 서품받는 모습, 사목 활동 모습 등 사진 600여장이 담겼다.
염수정(작은사진) 추기경이 위아자 나눔장터에 이 사진첩을 기증하며 남긴 글. [사진 위스타트·중앙포토]

염수정(작은사진) 추기경이 위아자 나눔장터에 이 사진첩을 기증하며 남긴 글. [사진 위스타트·중앙포토]

염 추기경은 “그분이 떠나신 지 10년이 지났지만, 온 세상 사람에게 남긴 따뜻한 마음이 다시 전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증했다”고 말했다.  

염수정 추기경, 김 전 추기경 추모 사진첩 보내와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만든 크리스털 염주
원불교 오도철 교도원장, 재유다관 세트 기증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작은사진)이 기증한 크리스탈 108염주. 한가운데 빨간 알에 ‘圓行’(원행)이라는 친필 글씨가 새겨져 있다. 이 염주는 원행 스님이 제작한 1080개 염주 중 하나다. [사진 위스타트·중앙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작은사진)이 기증한 크리스탈 108염주. 한가운데 빨간 알에 ‘圓行’(원행)이라는 친필 글씨가 새겨져 있다. 이 염주는 원행 스님이 제작한 1080개 염주 중 하나다. [사진 위스타트·중앙포토]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인 원행 스님은 친필 글씨가 담긴 108 염주를 보내왔다. 투명한 크리스털 염주 알이 오색실로 엮여있고, 가운데엔 ‘圓行’(원행)이라는 글씨가 있다. 오랫동안 크리스털 염주를 써온 원행 스님은 같은 모양의 염주를 1080개 제작해 주변에 선물해왔다. 이 기증품도 그중 하나다. 원행 스님은 "부처님의 진리가 온 세상을 환하게 고루 비춰, 나라의 안정과 국민의 행복으로 이어지길 기원한다"고 전해왔다. 
 
원불교 오도철(작은사진) 교정원장이 기증한 재유다관 세트. [사진 위스타트·중앙포토]

원불교 오도철(작은사진) 교정원장이 기증한 재유다관 세트. [사진 위스타트·중앙포토]

원불교 오도철 교정원장은 평소 가지고 있던 재유다관을 보내왔다. 다관은 차를 끓여 담는 그릇을 말한다. 재유다관은 경주 새등이문화원 장작 가마에서 만들어진 다관이다. 도자기를 굽는 과정에서 소나무 장작의 재가 도자기 표면에 입혀져 자연스럽게 유약이 돼 완성됐다. 도예가 최차란 선생의 제자인 원불교의 최현천 교무가 만들었다. 오 원장은 "상생상화의 세상을 염원한다"는 메시지도 함께 전했다. 
 
2019 위아자 나눔장터는 10월 20일 서울 광화문광장과 세종로 일대(오후 12시~오후 4시 30분)와 부산 송상현광장(오전 10시~오후 4시)에서 열린다. 
 
위 배너를 누르시면 '위아자 나눔장터' 기사목록으로 이동합니다. https://news.joins.com/Issue/10754

위 배너를 누르시면 '위아자 나눔장터' 기사목록으로 이동합니다. https://news.joins.com/Issue/10754

국내 최대 규모의 나눔장터인 이 행사는 2005년 시작해 올해 15회를 맞았다. 명사 기증품 경매가 진행되며, 재사용품 판매존, 나눔ㆍ환경 체험존, 사회적경제존, 문화 공연이 열린다. 특히 스타와 명사의 기증품은 K옥션의 ‘온라인 경매’로 먼저 구매할 수 있다. 
 
경매는 10월 8일부터 30일까지 열리며, 기증품 목록은 위아자 홈페이지(weaja.join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05년부터 2018년까지 14년간 판매 수익금은 약 18억 7600만원에 달한다. 모든 수익금은 위스타트와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저소득층 어린이 지원에 쓰인다.  
 
김나현 기자 respiro@joong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