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학으로 세상 밝힌다…서울여자대학교 ‘차세대 여성공학리더스’ 발대식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는 9월 26일 서울 노원구 서울여자대학교 첨단강의실에서 “따뜻한 공학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차세대 여성공학리더스 빼어날 슈” 발대식을 가졌다.
 
서울여자대학교 젠더혁신기반 공학교육혁신센터(GINEE 센터)에서는 지난 8월 자발적 공학기술 사회공헌팀 빼어날 슈(1기)를 확장하여 차세대 여성공학리더를 육성하는 사회혁신 허브 프로그램 2탄을 기획하였다. 3차에 걸친 선발과정을 통해 구성된 빼어날 슈 2기는 공학 및 연계 전공의 다양성을 가진 융복합 그룹으로 지역사회와연계하여 사회혁신 활동을 이끌어 갈 것이다.
 
이번 행사는 “사회적 가치와 차세대 여성공학리더”를 주제로 한 공학교육혁신센터 김인숙 교수의 특강, 멤버간 교류, 부서별 부장 및 전체 대표 선발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이번 사회혁신 허브 프로그램을 지도하는 서울여자대학교 공학교육혁신센터 김인숙 교수는 “서울여대 여성공학리더스의 기본 가치는 능동적 사회참여, 협력적 성찰, 다양성 존중이다. 멤버들은 개인, 지역사회, 세계사회 맥락에서 자기 삶의 이해와 세계시민으로서의 역할을 인식하고 사회문제 인지, 공감, 탐구, 해결 과정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 파트너십을 확장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