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필리핀 보라카이 해변서 노상 방뇨한 한국인 체포

보라카이. [중앙포토]

보라카이. [중앙포토]

필리핀 보라카이 섬 해변에서 최근 한국인 관광객이 노상 방뇨를 하다 경찰에 체포됐다고 27일(현지시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3일 보라카이 섬 해변에서 한국인 관광객 A씨가 노상 방뇨를 하다 순찰 중이던 현지 경찰에 붙잡혔다. A씨는 곧바로 구금되지는 않았지만, 소환장을 발부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또 법규를 어기고 보라카이 해변에서 술을 마신 한국인 관광객 4명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필리핀 정부는 보라카이의 환경오염이 심각해지자 지난해 4월 폐쇄했다가 6개월 만에 다시 관광객을 받기 시작했다.  
 
지난 8월에는 해변에서 아이에게 대변을 보게 하거나 사용한 기저귀를 백사장에 파묻은 중국인 관광객이 카메라에 포착돼 공분을 사기도 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