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폼페이오 “북한과 9월 실무협상 일정 못 잡아”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A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 [A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6일(현지시간) 북한과의 9월 실무협상이 사실상 무산됐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뉴욕에서 취재진과 만나 “북한과 실무협상 (일정을) 9월 내로 잡을 수는 없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미국은 만날 준비가 돼 있고 계속 그렇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믿는다”고 덧붙였다.
 
앞서 최선희 북한 외무성 1부상은 지난 9일 담화에서 이달 하순 미국과의 실무협상에 응할 용의가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