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동킥보드 충전 중 폭발…“과부하 원인 추정”

26일 오후 3시22분께 서울 금천구의 한 건물에서 충전 중인 전동킥보드의 배터리가 폭발해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 서울 구로소방서 제공]

26일 오후 3시22분께 서울 금천구의 한 건물에서 충전 중인 전동킥보드의 배터리가 폭발해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 서울 구로소방서 제공]

 
서울 금천구의 한 건물에서 전동킥보드 충전 중 배터리가 폭발해 화재가 발생했다.
 
서울 구로소방서에 따르면 26일 오후 3시 22분 금천구 가산동의 한 빌딩 지하 2층에서 충전하던 전동킥보드의 리튬베터리가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폭발로 불꽃이 주변에 옮겨붙으면서 주변에 있던 다른 전동킥보드 6대가 일부 불에 타 100만원 상당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불은 33분 만인 오후 3시 55분 진화됐다.
 
소방당국은 과부하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