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배우 송영학, 지난 24일 사망…향년 46세

[사진 송영학 프로필]

[사진 송영학 프로필]

배우 송영학이 세상을 떠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향년 46세. 
 
26일 TV리포트에 따르면 송영학은 지난 24일 사망했다.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빈소는 서울경찰병원 장례식장 특2호실에 마련됐으며 유족인 어머니, 누나, 여동생이 슬픔 속에 이날 오전 10시쯤 발인 절차를 밟은 것으로 전해졌다.  
 
송영학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에서 연기를, 경기대학교에서는 연극학을 전공했다. '노이로제' '컴, 투게더' '라이프 온 마스' '연개소문' '슬기로운 감빵생활' '세친구' '어른의 시간' '여보 고마워' 등 영화·드라마·연극 다방면에서 활동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