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무살 올리브영, 로고·매장 디자인·유니폼 다 바꾼다

올리브영 새 BI 로고가 적용된 수지점 매장 외관 전경. [사진 올리브영]

올리브영 새 BI 로고가 적용된 수지점 매장 외관 전경. [사진 올리브영]

올리브영이 20주년을 맞아 브랜드 체계를 재정립하고, 새로운 로고와 매장 디자인을 적용해 정체성을 강화한다.
 
헬스 앤 뷰티(H&B) 스토어 올리브영은 올해 20주년을 맞아 ‘건강한 아름다움’이란 정체성을 확립하기 위해 브랜드 체계 재정립과 로고(BI) 리뉴얼 작업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올리브영은 지난 1999년 국내 H&B 시장을 개척한 브랜드다. 국내외 다양한 건강 및 미용 상품을 선보이며 2030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를 선도하고, 가성비 좋은 국내 중소기업 제품 발굴에 나섰다.
 
올리브영은 앞으로 쇼핑 공간의 개념을 넘어 브랜드 자산을 더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트렌드가 급변하면서 브랜드 아이덴티티 전략이 중요해지고 있어서다. 이번 개편은 ‘건강한 아름다움’과 ‘일상 속의 새로움’이란 브랜드 가치 강화에 주력했다.
 
비즈니스 정의를 새로 정립하면서 올리브영 BI와 매장 디자인, 유니폼도 새 옷으로 갈아입는다. 로고는 심볼의 색상을 변경하고 글자 크기를 조정했다. 특히 심볼 색상은 20년 만에 처음으로 바꿨다. 건강한 아름다움을 생동감 있게 표현하는 올리브그린과코럴 오렌지 색상이 새롭게 적용됐다.
 
올리브영 측은 새 로고를 온라인몰과 모바일 앱에 우선 적용하고, 새로운 매장 디자인은 이번 달부터 신규점이나 리뉴얼 점을 중심으로 본격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 올리브영만의 분위기를 직접 보여주는 유니폼, 서비스 멘트, 매장 음악(BGM), 쇼핑 봉투도 바뀐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이번 변화의 핵심은 올리브영이 추구하는 건강한 아름다움이란 브랜드 아이덴티티가 쇼핑 공간과 상품보다 먼저 고객에게 인식되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곽재민 기자 jmkwa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