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메일 받기를 하시면 기사 업데이트
메일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숫자로 보는 오늘의 인물 이국종

 

<데이터브루>가 매일 여러분께 뉴스 속 화제의 인물을 '숫자'로 풀어 전해드립니다. 

 
 
 
<숫자로 보는 오늘의 인물> 시리즈 2019년 9월25일 주인공은 이국종 아주대 교수입니다. '닥터헬기'를 띄우는 의사로 우리에게 유명한 분입니다.
 
지난 24일 경기도 수원 아주대 병원에서 이국종 교수에 대한 규탄대회가 열렸는데요. 이 교수가 최근 이재명 경기도 지사에 대해 법원에 탄원서를 낸 것이 화근이었습니다. 이 교수는 자필로 쓴 탄원서에 "중증외상환자를 위한 중단 없는 도정이 중요하다"며 선처를 요청했다고 합니다. 이에 반발한 보수단체 회원 10여 명이 몰려와 집회를 열었는데요. 이 교수는 이날 집회에서 이렇게 말했다고 합니다.
 
 "사실 나는 욕 먹으며 일하는 ‘노가다’ 의사에 불과하다. 오해가 있는데 정치적 성향을 떠나서 평소 탄원서를 많이 쓴다. 가난한 환자가 병원비를 못 내면 보건복지부, 심사평가원에도 맨날 탄원서를 보낸다. 이국종을 규탄하는 건 괜찮은데 환자 외래 공간 앞에서 하는 건 아니다. 여러분이 잘못한 건 아니고 제게 그냥 바로 말하면 된다. 자괴감이 많이 든다."
 

관련기사

 
사실은 진하다,데이터브루
 
※ 데이터브루는 중앙일보 뉴스랩이 선보이는 새로운 뉴스 서비스입니다. 갓 볶은 데이터로 내린 풍미 깊은 뉴스를 여러분께 배달해 드리겠습니다. databrew@joongang.co.kr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데이터브루

이메일 받기를 하시면
기사 업데이트 시 메일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다른 기자들의 연재 기사 보기